서른 살엔 미처 몰랐던 것들
국내도서>비소설/문학론
저자 : 김선경
출판 : 걷는나무 2010.11.18
상세보기


   서른, 이 시대의 문제아들  
 

●인터넷 서점을 검색하다가, 제목에 "서른" 이 들어간 책이 이렇게 많다는 것에 깜짝 놀랐다. 이 책도 나온지 1년이 안된 책인데, 새로 출간된 책들이 한페이지를 넘어간다. 오늘날, 서른이란 나이는 예전과는 전혀 다른 의미를 갖고 있고, 진지한 탐구의 대상이 되었을지도 모른다. 아니면, 뭔가 많은 위로가 필요한 서른 살들이 그만큼 많아졌을지도 모른다. 

● 이 책도 그런 수많은 서른 살을 위로하는 책들 중 하나이다. 책을 쓰신 분은 싱글은 아니고, 서른도 아니다. 막 서른을 졸업한 시점에서 자신이 직접 경험한 일들과, 책에서 읽은 간접경험들을 버무려 놓았다. "좋은 생각" 의 편집장을 하시던 분이 쓴 책이니, 책의 분위기는 대충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어디서 이렇게 좋은 예화들을 많이 수집을 했는지. 얼마나 다양한 책을 읽어왔는지 알 수 있었다. 자신의 이야기와 책에서 읽은 이야기가 반반 정도 섞여 있는데, 내용이 다른 책들보다 "현실" 적이다. 

   서른, 아직도 어린 청춘들에게 위로를  
 

● 서른을 청춘이라 부르기는 좀 많이 어색하지만, "결혼하지 않으면 모두 애들" 이라는 어른들의 말씀을 빌리면, "서툰 청춘들에게" 란 제목이 어울리는 책이다. 뭔가 막혀있다는 생각이 든다면, 읽어볼만한 책이다. 이런 종류의 책을 이미 너무 많이 읽었다면? 뭐 그렇다면 이 책은 스킵해도 좋고. 
Posted by 지그프리드 지그프리드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서른은 예쁘다
국내도서>비소설/문학론
저자 : 김신회
출판 : 미호 2011.02.20
상세보기

   이땅의 모든 삼십대, 싱글들의 모둠일기장
 


  ● 서른 넷 방송작가가 자기 친구들과 수다떤 이야기, 자신의 고민, 직장생활 이야기, 결혼과 연애에 관한 이야기를 솔직 담백하게 적어간 수필.

  ● 왠만한 심리학 책("심리학이 서른살에게 묻다" 같은) 보다 낫다. 이런게 공감의 힘일 것이다. "남들도 나랑 비슷하구나"는 마음은 늘 위로가 되는 듯. 몇몇 구절은 구구절절히 옳다는 생각이 들었다.


  ● "4가 흉(凶) 이라면 30은 대흉(大凶) 이다." 

  이게, 사실 싱글된 우리 모두가 진짜로 느끼는 생각 아닐까? 남자건 여자건.

'Book Review > Non IT' 카테고리의 다른 글

[뮤지컬] 그리스 @한전아트센터  (0) 2011.06.11
쿵푸 팬더 2  (0) 2011.06.07
서른은 예쁘다 - 김신회  (0) 2011.06.07
카모메 식당 - 무레 요코  (0) 2011.06.07
[뮤지컬] 젊음의 행진  (0) 2011.05.28
캐리비안의 해적 : 낯선 조류(4D)  (0) 2011.05.21
Posted by 지그프리드 지그프리드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일상, 프로그래밍, IT 그리고 직장생활, Dive, 여행 by 지그프리드

카테고리

Class List (402)
Studies (30)
Exercise & Quizz (10)
Term Project (0)
ECIM list (Help!) (10)
Issues & News (0)
Gossip about IT & Job (22)
Tools (2)
Think about the Justice (23)
Book Review (170)
조엘 온 소프트웨어(번역) (28)
Diary (87)
Vacations (9)
Clash of clans 클래시 오브.. (11)

글 보관함

달력

«   2020/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otal : 319,296
Today : 35 Yesterday : 35